천안 풍서천 야생조류 분변에서 저병원성 H7N9형 AI 바이러스 확인

박노민 기자 | 기사입력 2019/01/25 [08:55]

천안 풍서천 야생조류 분변에서 저병원성 H7N9형 AI 바이러스 확인

박노민 기자 | 입력 : 2019/01/25 [08:55]

□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원장 장윤석)은 충남 천안시 동남구 풍서천 일대에서 1월 17일 채집한 야생조류 분변시료를 분석한 결과, 1월 24일 저병원성 H7N9형 야생조류 인플루엔자(이하 AI) 바이러스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 1월 22일 H7형 AI 바이러스 검출 확인 후, 1월 24일 최종 병원성 및 유전형 확인
 
○ H7N9형 AI 바이러스*는 중국 등에서 인체에 감염된 사례가 있어, 국립환경과학원은 질병관리본부, 농림축산식품부 등 관계기관에서 신속히 대응할 수 있도록 1월 24일 오후 관련 정보를 통보했다.
 
* 국립환경과학원에서 1차 유전자서열 분석 결과 중국에서 인체 감염이 발생했던 H7N9 바이러스와는 유사성이 낮은 것으로 분석(전체 유전자 검사는 1주일 이상 소요)

□ 환경부와 국립환경과학원은 야생조류 폐사체 및 분변 등 검출지점 인근의 서식지 예찰을 확대하고, 관계 기관 협의 등을 통해 철새 서식지 주변 출입을 통제하는 등 AI 대응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포토뉴스
거꾸로 보자. 신선함의 서체...캘리그라피
1/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