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라 하수도 현황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2017년 하수도 통계’ 공개

환경부와 한국환경공단이 지자체 등으로부터 관련 자료를 제출받아 정리

박노민 | 기사입력 2019/02/06 [15:44]

우리나라 하수도 현황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2017년 하수도 통계’ 공개

환경부와 한국환경공단이 지자체 등으로부터 관련 자료를 제출받아 정리

박노민 | 입력 : 2019/02/06 [15:44]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우리나라 하수도 현황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2017년 하수도 통계를 공개했다.  

해당 통계는 전국 하수처리장의 설치 및 운영 자료, 정화조 등 개인하수처리시설 현황, 하수도 사용료 등 국내 하수도 전반에 대한 정보를 담고 있다.  

‘2017년 하수도 통계환경부와 한국환경공단이 지자체 등으로부터 관련 자료를제출받아 정리했으며 주요통계의 내용은다음과 같다  

(보급률)우리나라 인구 중 공공하수도를 제공받는 인구는 전 국민의93.6%4,955만 명이며 이는 전년 대비 0.4%p 증가했다.  

- 지역별로 살펴보면, 도시지역은 96.1%, 농어촌(군지역)70.0%도시와 농어촌간 급률에 차이가 있으나 취약지역인 농어촌 마을에소규모하처리시설이지속적으로 보급되어 그 격차는 매년 줄어들고 있는것으로 나타났다.

(처리수질) 방류수 수질기준 강화와 공공하수처리시설 확충 및 시설 개선에 따라 공공하수도 처리수의 평균수질(생물화학적산소요구량,이하 BOD)은 평균 3.5mg/L로 하수 오염물질의 97.9%가 제거되어 공공수역에 방류되고 있다.  

(하수관로) 2017년 전국에 새로 설치된 하수관로는 5,862km로 전년대비 4.1% 증가하여 전국 하수관로 길이는 149,030km(지구 4바퀴 반)이다.   

-현재 운영 중인 하수관로 중 설치된 지 20년 이상 경과된 하수관로59,910km(40.2%)이다. 환경부는 국민의 안전을 위하여 파손된 하수관로 ·보수 및 준설 등을 추진하여 2017년 한 해 동안12,898km에 달하는 관로 정비를 추진했.

 

(찌꺼기 재활용)2012년 하수찌꺼기 해양배출 금지 및2018순환기본법시행에 따라 하수도 분야에서도 자원의 효율적인 활용방안의 하나로 하수찌꺼기의 재활용을 강화하고 있다.

 

(재정)공공하수도 보급지역 확대, 고도처리시설 확충 등으로 하수도재정 부담(설치비, 보수비 등)은 매년 증가 추세에 있다  

- 방류수수질기준 강화 등에 따라 하수를 처리하는 데 드는 평균 비1톤당 1,134.7원으로 지난 10년간 70.2% 증가했다.  

- 하수도 요금1톤 당 전국 평균 521.3원으로현실화율45.9%로 아직 미흡한 실정이다. 지자체별 하수도 요금은부산(656.6/), 울산(578.5/),전라북도(575.3/)순으로 높고 세종(292.5/)이 전국 광역시도 중에서 가장 낮다  

(물재이용) 하수처리수 재이용 확대 추진 정책에 따라 2008년 연71,200만 톤이던 재이용량이 2017111,300만 톤으로 56.3%(4100만 톤)증가했다.  

-하수처리장 내 이용(56,500만 톤, 50.8%)과 하천유지용수(43,000만 톤,38.6%)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공업용수(6,400만 톤, 5.8%), 농업용수(2,700만 톤, 2.4%) 등 고품질의 수요는 아직은 미흡한 것으로 조사되었다.

황계영 환경부 상하수도정책관은 “2017년 통계자료를 분석한 결과,노후 하수관로 교체·보수 등 정책적으로 지원이 필요한 분야에 대해올해 업무계획에 반영하여 안정적이며 효율적인공공하수도 지원 체계가 구축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포토뉴스
거꾸로 보자. 신선함의 서체...캘리그라피
1/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