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교육청, 학교시설공사 효율화로 약 20억 원 예산절감 효과

- 예산 절감 및 우수한 품질 확보로 일거양득의 효과 기대 -

박한진 발행인 | 기사입력 2019/03/25 [13:37]

세종시교육청, 학교시설공사 효율화로 약 20억 원 예산절감 효과

- 예산 절감 및 우수한 품질 확보로 일거양득의 효과 기대 -

박한진 발행인 | 입력 : 2019/03/25 [13:37]

 

세종특별자치시교육청(교육감 최교진, 이하 세종시교육청)19년 추진(예정) 중에 있는 11개 교육시설 공사* 현장에서 발생하는 사토**를 효율적으로 처리하여 공사품질을 향상함으로써 약 20억 원의 예산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25일 밝혔다.

* 해밀유, 나성유, 반곡고, 2특성화고, 조치원중(이전), 학생안전교육원

** 모래가 많이 섞인 흙, 공사를 위해 현장부지에서 파낸 흙을 의미

세종시교육청은 그동안 한국토지주택공사(이하 LH공사)와 협의를 통해 동지역 신설학교 공사 중 발생한 사토를 공사현장 인근 지역에 처리하고,

부지조성이 대부분 암성토로 조성되어 학교설립 예정 부지를 사토장으로 활용하는 등 효율적인 사토처리를 위해 노력해왔다.

세종시교육청은 이번에 수립한 토공사 운영계획으로 동지역과 읍면지역 신설학교 추진에 따른 사토처리를 통합 관리하여 동지역 학교현장에서 필요한 토사를 인근 읍면지역 학교현장에서 확보함으로써,

양측 현장에서 예산을 절감하고 우수한 품질을 확보하는 일거양득의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세부적으로는 4-1생활권 반곡고등학교와 2-4생활권 나성유··중학교 신설현장에 필요한 토사를 인근 제2특성화고(금남면) 현장에서 확보할 계획이며,

6-4생활권 해밀유···고등학교 4개교 신설현장에 필요한 사토처리와 토사확보 등 토공사 운영까지 통합 관리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조치원중학교(이전) 추진에 있어 조치원 서북부도시개발지구 연수단지(교육청) 인근 부지로 사토를 처리하여 적기 학교설립을 위한 공정관리와 함께 사토처리를 효율적으로 운영한다는 계획이다.

세종시교육청은 앞으로 동지역 학교현장에서 토사가 부족한 상황을 고려하여 현장에서 필요한 토사를 인접한 시·(공주, 대전 등)에서 반입할 경우를 비교한다면 예산절감 금액의 효과는 증가한다고 밝혔다.

최교진 교육감은 열악한 교육재정을 고려하여 학교공사 현장에서 예산을 절감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강구하고 있다, “절감된 금액은 교육정책과 교육수요자 의견을 수렴하여 더 나은 교육환경 제공을 위한 학교시설에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세종시교육청은 지난 2월 말 제2특성화고 건립을 위한 기존 건물에 대한 철거작업을 시작으로 19년 본격적인 신설학교 추진에 돌입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포토뉴스
「유비의 심장에 조조의 열정을 더하라」
1/5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