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중학교, 인도 만탄학교와의 아름다운 만남

- 인도 만탄학교 학생 10명 아름중 방문, 양국 문화교류를 통해 글로벌 마인드 키워 -

최윤정 기자 | 기사입력 2019/04/01 [21:48]

아름중학교, 인도 만탄학교와의 아름다운 만남

- 인도 만탄학교 학생 10명 아름중 방문, 양국 문화교류를 통해 글로벌 마인드 키워 -

최윤정 기자 | 입력 : 2019/04/01 [21:48]

▲ 아름중이 27일부터 30일까지 3박 4일 일정으로 인도 만탄학교 교장과 담당교사, 학생 10명을 초청하여 문화교류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아름중학교와 인도 만탄학교 관계자 및 학생들     © 최윤정 기자

 

아름중학교(교장 김성미, 이하 아름중)27일부터 30일까지 34일 일정으로 인도 만탄학교 교장과 담당교사, 학생 10명을 초청하여 문화교류 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문화교류 프로그램은 인도 학생들과의 교류를 통해 아름중 학생들이 다양한 문화를 접하고 국제적인 감각을 익혀 글로벌 리더의 자질을 키울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추진됐다.

이번 방문은 아름중과 만탄학교와의 교환학습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진행됐으며, 지난 120일에서 25일까지 아름중 교장과 담당교사, 아름중 학생 10명의 만탄학교 방문에 이어 인도 만탄학교 학생과 교직원의 방문 프로그램이다.

지난 27일 입국한 인도 학생들은 28일 아름중에 도착한 후 아름중 학생들의 핸드벨 난타 3중주 사물놀이 밴드부 연주 댄스부 공연 등의 환영식 공연을 관람했다.

환영식이 끝난 뒤 아름중과 인도학교 학생들은 영어수업과 미술수업을 함께 들으며 두 나라의 문화를 비교해 보고 만탄&아름 마스코트를 디자인하며 서로의 문화를 이해하고 더 친밀해지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서 홈스테이를 할 아름중 학생들과 만나 일상적인 한국 가정에서의 저녁시간을 경험했다.

다음날 인도학교 학생들은 한국의 전통놀이를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고, 비빔밥, 떡볶이, 김밥을 만들며 한국의 음식을 경험했다.

신용재 학생은 인도는 영국에게 식민지배를 당하며 여러 슬픈 사연을 가진 점이 우리나라와 비슷하다라며,

그렇기에 비록 짧은 만남이었지만 서로의 문화를 더 잘 공감하고 이해할 수 있었던 좋은 경험이었다라고 말했다.

김성미 교장은 인도학생들이 즐겁게 지내다 갈수 있도록 많은 준비를 했다라며,

양국 학교간의 교류를 통해 아름중과 만탄학교 학생들이 다른 문화에 대해 바르게 이해하고 국제적인 감각을 길러 글로벌 시대에 걸맞은 인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포토뉴스
「유비의 심장에 조조의 열정을 더하라」
1/2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