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불법어업 꼼짝마”…불법어업 근절 워크숍 개최

- 도, 시군 및 관계기관 단속공무원 등 불법어업근절 대책 논의

김정화 | 기사입력 2019/04/18 [17:04]

충남도, “불법어업 꼼짝마”…불법어업 근절 워크숍 개최

- 도, 시군 및 관계기관 단속공무원 등 불법어업근절 대책 논의

김정화 | 입력 : 2019/04/18 [17:04]



충남도는 18일 예산군 일원에서 시군, 해경 등 관계기관 어업감독 공무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불법어업근절 대책 마련을 위한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날 워크숍은 단속 공무원의 직무역량 향상을 위한 교육과 불법어업(해면, 내수면) 유형을 살피고, 효과적인 어업질서 확립을 위한 정보를 공유했다.

 

특히 시군별 지도단속 활동상황을 점검하고, 관계기관 간 협업 강화를 위한 자유로운 토론이 이어졌다.

 

조광훈 서울동부지방검찰청 교수와 정무학 해양수산부 어업지도팀장은 이날 직무역량 강화와 불법어업 근절을 위한 현장 중심 강연을 했다.

 

이어진 자유 토론에서는 우심해역 어업지도선 상시배치를 통한 불법어업 사전 예방에 주력하는 방안이 논의됐다.

 

이와 함께 상습 불법어업에 대한 지역책임제 지도·단속 강화를 비롯한 주요 항·포구 불법어획물 단속강화 및 합동단속 등 강도 높은 단속활동을 벌이기로 뜻을 모았다.

 

이명준 도 수산자원과장은 “이번 워크숍을 통해 도와 시군 관계기관 어업감독 공무원들의 전문지식 함양과 수사능력이 한층 향상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일부 불법어업인으로 인해 다수 어업인이 피해를 보는 일이 없도록 단속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워크숍에서는 어업 질서 확립에 이바지한 공무원이 대한 유공자 표창 수여식이 진행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포토뉴스
「유비의 심장에 조조의 열정을 더하라」
1/2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