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벤처기업부, 중장년 기술창업센터 전담 수행하는 3개 주관기관을 선정

업 후 3년 이내의 창업기업에게 입주공간 및 멘토링 프로그램 등을 지원

박한진 발행인 | 기사입력 2019/04/26 [17:45]

중소벤처기업부, 중장년 기술창업센터 전담 수행하는 3개 주관기관을 선정

업 후 3년 이내의 창업기업에게 입주공간 및 멘토링 프로그램 등을 지원

박한진 발행인 | 입력 : 2019/04/26 [17:45]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 이하 중기부)262019년도 중장년기술창업센터를 전담 수행하는 3개 주관기관을 선정하였다고 밝혔다. 이로서 금년부터는 전국에 총 27개의 중장년 기술창업센터가 운영된다.

 

중장년 창업기술센터는 풍부한 사회경험을 바탕으로 사업성공률이높은 중장년을 위한 맞춤형 창업 보육 공간으로 창업 후 3년 이내의창업기업에게 입주공간 및 멘토링 프로그램 등을 지원한다. 또한 중장년의 준비된 창업을 위하여 맞춤형 창업실습 및 경진대회 등으로 구성된 실전창업 교육 과정도 운영한다. 특히 올해부터는 중장년의 창업을 지원하는것 이외에도 기술·역량·노하우 등을 보유한 중장년 전문인력들이 창업생태계 내에서 활동 가능한 역할을 찾아갈 수 있도록센터의 지원 프로그램을 확충한다. 올해는기존에 중장년 기술창업센터가 없던 지역(대전, 충남, 제주 지역)을 중심으로 주관기관을 선정하였으며특히 중장년센터 소재지 인근 창업지원기관(창조경제혁신센터 등)협업,각 지역 내 여건 등을 고려한 기관 간 공동 운영 프로그램등을 주요 평가요소에 반영하여, 지역내 인프라간의 상호 협업을 통해 중장년 기술창업센터의 부족한 기능(네트워킹, 사업화 지원 기능 등)보완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중기부 권대수 창업진흥정책관은 기술·경험이 풍부한 고경력 중장년창업생존율이 높고 매출성장성 및 수익성면*에서 우수하다면서중장년의 기술경험과 역량이 사장되지 않고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될 수 있도록 중장년 센터의 기능을 확대를 위한 노력을 추진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포토뉴스
「유비의 심장에 조조의 열정을 더하라」
1/2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