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만 건설인의 혁신과 새로운 가치를 창조하는 건설산업으로 거듭나겠습니다.

20일 2019 건설의 날 기념식서 23명에 금탑산업훈장 등 정부 포상

박한진 발행인 | 기사입력 2019/06/20 [16:49]

200만 건설인의 혁신과 새로운 가치를 창조하는 건설산업으로 거듭나겠습니다.

20일 2019 건설의 날 기념식서 23명에 금탑산업훈장 등 정부 포상

박한진 발행인 | 입력 : 2019/06/20 [16:49]

 

 

▲ 이낙연 총리(좌측 부터 다섯째)와 김현미 장관(좌측부터 세번째)이 행사에 참여해 박수를 치고 있다.     © 박한진 발행인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대한건설단체총연합회(회장 유주현)620() 오후 230분 건설회관(서울 강남구 언주로 711)에서 2019 건설의 날기념식개최했다.

 

건설의 날200만 건설인들의 화합과 결의를 다지고 건설 산업의발전을 도모하기 위해지난1981년 제정된 이후 매년 기념식을 개최해왔다.

 

올해 기념행사는 4차 산업혁명의 시대를 맞아 대한민국 건설, 혁신의 답을 찾다라는 주제로 개최되어 새로운 시대를 개척해 나가기 위한 건설인의 혁신과 새로운 가치를 창조하는 건설 산업으로 거듭날 것을 다짐했다.

 

기념행사에는 이낙연 국무총리를 비롯하여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과 국회의원, 건설 관련 단체장, 건설기업 임직원 및 수상자가족 등1천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 참가자들은 건설의 날을 축하하고, 국내외 건설현장에서 땀 흘리고 있는 건설 산업관계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또한 건설 업 발전에 공로가 큰 건설인140에 대해서는 정부포상국토교통부 장관표창을 수여했다.

 

▲ 덕흥건설 조충환 대표등 수상자와 함께 미소로 축하를 전하고 있는 김현미 장관     © 박한진 발행인

 

최고 영예인 금탑산업훈장은 일평생을 건설산업발전을 위하여노력해 온이광래 우미건설명예회장이 수훈의영광을 안았다.

 

- 이광래 명예회장은 37년간 건설업에 종사하면서 주택 7만호를 건설하여 주택산업 발전 및 주거 안정에 이바지 하였으며, 행복도시 국도1호선, 원주-강릉 철도, 새만금관광단지 등 국가기반 사업의 성공적 수행과 금파장학재단 설립, 사랑의 집수리 및 돈의문 증강현실 복원사업 등을 통해 사회공헌과 건설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한, 은탑산업훈장은 고태식 준제이엔씨대표이사가, 동탑산업훈장은 김효진 한화건설 부사장, 김학영 화성방수 대표이사가, 철탑산업훈장은 조성진 대우건설 전무, 김태경 ()석파토건 대표, 조충환 덕흥건설대표이사가 각각 수상하였다.

 

이외에도 박창옥 부일종합중기 대표이사 등 6인이 산업포장을 수상하였으며, 황용호 성화설비 대표이사 등 5인이 대통령 표창, 최재원 현대엔지니어링상무보 등 5인이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국가 기반산업이자 대표적 일자리 산업인 건설산업을이끌어온 건설인들의 노고를 격려하며, 건설산업이 4차 산업혁명 시대를이끌어가기 위해 기술과 생산구조를 혁신하고, 보다 공정하고 안전한산업으로 성장하기를 바란다.”, “정부도 건설산업의혁신을 위하여 지속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포토뉴스
김현미 국토부 장관, 주한아세안 10개국 대사와 스마트시티 분야 협력 논의
1/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