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전라북도·김제시와 ‘국립새만금수목원 조성 업무협약’ 체결

- 정부·지자체 협력해 국책사업 추진력 강화 -

김현정 기자 | 기사입력 2019/06/20 [17:27]

산림청, 전라북도·김제시와 ‘국립새만금수목원 조성 업무협약’ 체결

- 정부·지자체 협력해 국책사업 추진력 강화 -

김현정 기자 | 입력 : 2019/06/20 [17:27]

 

▲ 김재현 산림청장(오른쪽 첫번째)과 송하진 전라북도지사(가운데), 박준배 김제시장이 20일 전주시 전라북도청에서 국립새만금수목원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은 뒤 기념촬영 하고 있다     © 김현정 기자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20일 전라북도청에서 전라북도 및 김제시와 ‘국립새만금수목원 조성 사업의 성공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 체결식에는 김재현 산림청장, 송하진 전라북도지사, 박준배 김제시장이 참석했다. 

 

 

 

이날 세 기관은 새만금지역의 고유한 해양·문화자원을 활용해 수목원을 조성함으로써 국민 삶의 질 향상과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자는 데 뜻을 모았다.

 

 

 

앞으로 각 기관은 지역협의체를 구성·운영하여 지역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렴하고, 수목원 조성에 필요한 토사 확보 등 원활한 공사 진행을 위해 협력할 계획이다. 추후 수목원과 연계한 관광산업 육성 등 지역 활성화 방안 등도 모색한다.

 

 

 

김재현 산림청장은 “산림분야 국책사업에서 지자체와 지역주민의 역할이 중요해지고 있다.”라면서 “국립새만금수목원을 성공적으로 조성해 지역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이라 말했다.

 

 

 

국립새만금수목원은 2026년까지 전체면적 151ha에 총공사비 1,530억 원이 투입된다. 산림청은 올 하반기 기본설계에 착수하고 2022년 착공할 계획이다.

 

    ※ 추진계획 : (2019년) 기본설계, (2021년) 실시설계, (2022년) 착공, (2027년) 개원

 

 

 

새만금수목원은 해안식물 돔과 우리나라 주요 도서 식물 전시원 등다양한 전시·연구·체험 공간이 마련돼 선진 생태·문화 환경을 조성하고 해안·도서식물의 중요성을 알리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포토뉴스
「유비의 심장에 조조의 열정을 더하라」
1/2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