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580억원 규모 중소기업 정책자금 추가 지원”

추경예산 확보에 따라 일본 수출규제 관련 기업, 시설투자 및 일자리창출 기업, 재해피해기업 등에 5,580억원 추가 공급

박한진 발행인 | 기사입력 2019/08/08 [17:08]

“5,580억원 규모 중소기업 정책자금 추가 지원”

추경예산 확보에 따라 일본 수출규제 관련 기업, 시설투자 및 일자리창출 기업, 재해피해기업 등에 5,580억원 추가 공급

박한진 발행인 | 입력 : 2019/08/08 [17:08]

 

지난 2일 국회를 통과한 추가경정예산안(이하 추경예산)에 따라 일본 무역규제 극복 지원1,000억원, 시설투자기업3,000억원, 일자리창출기업1,000억원, 재해 등으로 인한 자금애로기업에 580억원 등 총 5,580억원정책자금이 중소기업에 추가로 공급된다.

 

중소기업 정책자금은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 이하 중기부)와 중소벤처기업진흥(이사장 이상직, 이하중진공)이 운영하는 융자사업이다. 기술· 업성이 우수하나시중은행 이용이 어려운중소기업낮은 이자금을 대여받을 수 있다.

 

일본 무역규제 대응을 위해 적시에 필요자금을 집중 지원(1,000억원)

 

중기부와 중진공은이번에 통과한 추경예산중소기업의 일본 역규제 대응 소재·부품·장비 관련 시설투자 및 개발기술 사업화, 긴급유동성 지원에 목적이 있음을 감안, 관련중소기업에게 융자조건을개선하여 정책자금을 집중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내수활성화와 성장잠재력 확충을 위한 시설투자 및 고용창출과 재해피해 중소기업 지원(4,580억원)

 

중기부와 중진공은당초 추경편성 목적인 혁신성장기업의 시설투자지원을 통한 성장잠재력 확충과 일자리창출 지원, 포항지진·강원산불 등 재해피해기업의 정상화등을 위해 추경을 통과한 예산도 관련 기업에 집중 지원할 계획이다.

 

먼저, 성장기업(업력 7년 이상)공장 신·증설, 생산설비 및 장비도입시설투자에 3,000억원을 추가 공급하고, 아울러 이들 기업에 대한 융자한100억원으로 확대하여 대규모 시설투자를 촉진계획이다.

 

또한, 3년 연속 일자리 증가 기업, 청년 근로자 30% 이상 고용 기업 등 일자리창출에 기여하는 창업기업에 대해서도 추가적으로 1,000억원이 공급될 계획이다.

 

한편, 산불과 지진으로 인한 생산차질 등으로 유동성 확보에 애로겪는 중소기업에 대해서는 우대조건으로 긴급경영안정자금 580억원을지원한다.

 

특히,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강원·영동 소재 피해 중소기업금리0.4%p 인하(1.9%1.5%) 지원한다.

 

, 지진 피해 여파를 겪고 있는 포항지역 기업에는 추경으로 증액된 긴급경영안정자금 중 80억원을 배정하고, 자금의 지원 요건 매출액 및 영업이익 감소 요건 적용을 예외로 하여 신속하게 지원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포토뉴스
공공건축 컨퍼런스
1/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