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아이의 행복한 현재와 미래, ‘새로운 학력’에서 찾다

- 세종시교육청, 2019 혁신 교육 정책 공감 콘서트 개최 -

노엄록 기자 | 기사입력 2019/09/19 [09:28]

우리 아이의 행복한 현재와 미래, ‘새로운 학력’에서 찾다

- 세종시교육청, 2019 혁신 교육 정책 공감 콘서트 개최 -

노엄록 기자 | 입력 : 2019/09/19 [09:28]

 

▲ 우리 아이의 행복한 현재와 미래새로운 학력에서 찾다.     © 노엄록 기자

 

초등학생 자녀를 둔 학부모 A씨는 요즘 자녀와 대화를 할 때마다 세상이 많이 변했구나!’, 그리고 앞으로는 더욱 많이 변하겠구나!’하는 생각을 많이 한다.

소위불확실성의 시대라고 일컬어지는 ‘4차 산업혁명의 시대의 한 복판에서 살아갈 자녀에게 인생의 멘토로서 충분한 역할을 감당할 수 있을지 고민스러울 때가 많다.

세종특별자치시교육청(교육감 최교진, 이하 세종시교육청)9일 세종시교육청 대강당에서 A씨와 같은 걱정을 하고 있는 학부모를 위해 학부모가 알아야 할 새로운 교육 패러다임이라는 주제로 2019 혁신 교육 정책 공감 콘서트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토크 콘서트는 최교진 세종시교육감을 비롯해 김경일 교수(아주대), 정재찬 교수(한양대), 김성천 교수(한국교원대)와 예현주 교사(조치원여중)가 패널로 참석한 가운데 이강재 아나운서의 진행으로 진행됐다.

패널들은 각 분야에서 쌓은 경험과 지식을 바탕으로 단편적 지식 암기 위주의 기존의 학력은 미래사회를 살아갈 우리 자녀에게는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을 뿐 아니라, 현재의 행복한 배움 경험도 제공해 주지 못한다고 입을 모았다.

또한, 소통과 감성의 역량, 협업을 통한 창조적 활동을 강조하는 혁신교육은 우리 아이들의 현재와 미래의 행복한 삶을 위한 참 학력인 새로운 학력 신장에 기여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고운동에 거주하는 초등학생 자녀를 둔 B씨는 매스컴이나 서적 통해 전해 들은 AI(Artificial Intelligence, 인공지능)시대로 대변되는 미래사회를 한 편의 SF영화처럼 막연하게 인식하고 있었는데, 이번 토크 콘서트를 통해 구체적으로 알 수 있었으며 우리 자녀에게 필요한 능력이 무엇인지를 알 수 있게 되었다고 말했다.

또한, 세종시 소재 혁신고등학교에 자녀를 보내고 있는 C씨는 그동안 혁신교육이 학업성취도를 떨어뜨린다는 일부 언론의 보도를 접하면서 행복한 학교생활을 하는 자녀의 모습을 보면서도 불안감을 떨쳐 버릴 수가 없었는데, 이번 토크 콘서트를 통해 내 자녀가 좋은 교육을 받고 있다는 확신을 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최교진 교육감은 오늘 토크 콘서트가 우리 자녀들의 현재와 미래의 행복한 삶을 위한 힘을 길러주는 새로운 교육에 대한 학부모들의 인식을 넓혀 주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면서,

세종시교육청은 학생 한명 한명이 자기다움을 표현하게 하고, 그 과정에서 아주 작은 훌륭함도 놓치지 않고 칭찬해 주는 교육을 위해 앞으로도 계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포토뉴스
유은혜 부총리, 유치원 공공성 강화 행보 계속
1/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