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 양평~이천 구간 9월 첫 삽

수도권 교통혼잡 해소 위해 3개월 조기착공…26년 개통 목표

박한진 발행인 | 기사입력 2019/09/26 [20:34]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 양평~이천 구간 9월 첫 삽

수도권 교통혼잡 해소 위해 3개월 조기착공…26년 개통 목표

박한진 발행인 | 입력 : 2019/09/26 [20:34]

 

▲ 양평~이천 고속도로 노선도     © 박한진 발행인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수도권 교통 혼잡 해소를 위해 양평~이천 고속도로 건설공사를 3개월 앞당겨 착공할 예정이다.

 

양평~이천 고속도로는 현재 건설 중인 이천~오산(‘22년 개통예정)및 화도~양평(’20년 개통예정)노선과 연계하여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의 남동부 구간을 완성할 예정으로중부고속도로중부내륙고속도로를 연결하는 2개의 분기점을 설치하여 기존 고속도로 이용객의 수도권 접근성을 높이고,2개의 나들목(신촌, 산북)을 설치하여 인근 지역주민들이 고속도로를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여 도로 이용자의 교통 편의성을 극대화 할 계획이다.

 

국토교통부 도로정책과 이상헌 과장은양평~이천 고속도로가  개통되면 양평에서 이천까지통행시간은 약 12(3119)단축 될 것이며, 물류비용 356억 원, 이산화탄소1만 톤 저감 효과가 있을 것이라면서,성남~여주 복선전철, 성남~장호원 국도3호선, 2영동고속도로와함께 수도권 남동부(경기광주, 이천, 여주, 양평)지역발전에도 기여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포토뉴스
공공건축 컨퍼런스
1/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