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 김지선의 칭찬 받은 김구라, “동현이에게 그러지 못해 후회”

김정화 | 기사입력 2019/09/27 [12:24]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 김지선의 칭찬 받은 김구라, “동현이에게 그러지 못해 후회”

김정화 | 입력 : 2019/09/27 [12:24]



열혈 수다맨 등하원 도우미 김구라가 동현이에게 미안함을 전했다.

 

오는 28일 방송되는 KBS 2TV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이하 ‘아이나라’)(연출 원승연)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김구라와 서장훈이 네 자매와 함께한 하원 이후 이야기가 그려진다.

 

지난주 서장훈은 이전에는 보지 못했던 부드러운 말투와 애정 듬뿍 담긴 표정으로 아이들을 돌보는 모습을 보여 ‘스윗 장훈’의 별칭을 얻었다. 이에 대해 서장훈은 방송 속 자신의 모습을 보니 말투가 딱딱해서 애들이 좋아하지 않는 것 같아 일부러 고친 것이라고 했다.

 

이에 김지선이 다음에는 애들한테 애교도 부릴 것 같다고 하자 서장훈은 “연습하면 되는데, 그게…”라며 멋쩍어 해 다른 출연진들에게 웃음을 선사했다.

 

또한, 아이들을 돌보는 것에 더욱 능숙해진 것 같다는 출연진들의 칭찬에 쉴 새 없이 말을 하는 김구라 덕분에 자신은 말을 많이 하지 않고 아이들을 보는 것에만 집중할 수 있었기 때문이라 했다.  

 

이에 김지선이 서장훈의 말을 받아 아빠로서 김구라가 가진 장점을 적극 어필했다.

 

자신을 칭찬하는 말을 들은 김구라는 좋아하기 보다 오히려 아쉬움 가득한 얼굴로 “제가 어릴 때 동현이한테는 그러지 못했다”, “그게 후회돼”라고 해 과연 김지선이 어떤 말을 했고 김구라가 무엇이 후회된다고 한 것인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네 자매와 함께 한 김구라와 서장훈의 하원 후 이야기와 김구라가 후회된다고 한 이유가 공개될 KBS 2TV 예능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는 오는 28일(토) 밤 10시 45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 KBS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포토뉴스
유은혜 부총리, 유치원 공공성 강화 행보 계속
1/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