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주한아세안 10개국 대사와 스마트시티 분야 협력 논의

8(금) 김현미 장관, 11월 부산 스마트시티 착공식․ 장관회의․페어 초청

박한진 발행인 | 기사입력 2019/11/12 [08:43]

국토부, 주한아세안 10개국 대사와 스마트시티 분야 협력 논의

8(금) 김현미 장관, 11월 부산 스마트시티 착공식․ 장관회의․페어 초청

박한진 발행인 | 입력 : 2019/11/12 [08:43]

 

▲ 국토부, 주한아세안 10개국 대사와 스마트시티 분야 협력 논의 후에 함께 모였다.  © 박한진 발행인



   국토교통부 김현미 장관은 한국과 아세안 국가 간 스마트시티 분야협력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주한 아세안 10개국 외교단를 초청하여8()1140분 서울 신라호텔에서 간담회를주최했다고 밝혔다.

 

   이자리에는 미얀마, 베트남,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라오스, 브루나, 싱가포르, 태국(대리)8개국 주한대사캄보디아, 필리핀 2개국참사관이 자리를 함께 했다.

 

  국토부는 1125-26·아세안 특별정상회의 계기개최되는 스마트시티관련 행사부산 스마트시티 시범도시 착공식(11.24)’, ‘스마트시티 페어(11.25-27)’, -아세안 스마트시티 장관회의(11.25)를소개하면서 각국 정상장관고위급 관계자를 초청하였다.

 

-아세안 스마트시티 장관회의에서는 스마트도시개발, 주택,, 교통, 물관리5개 주요 분야에서 향후 스마트시티 협력논의할 예정이다.

 

장관스마트시티는 전 세계가 주목하는 핵심 성장동력이자, 우리 정부가 추진 중인 신남방정책핵심협력 분야인 만큼 향후 스마트시티 건설경험기술 공유구체적인 후속사업에 대한 논의더욱 확대기를 기대한다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포토뉴스
'블랙독' 소문의 ‘낙하산’을 찾아라! 라미란, 서현진 향한 날 선 눈빛
1/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