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의원, 정부 벌금·과태료 5조7천억 미수납

경찰청 1.3조 미수 1위…국세청·국토부 1조 넘어

김권기 기자 | 기사입력 2013/08/09 [11:31]

이낙연 의원, 정부 벌금·과태료 5조7천억 미수납

경찰청 1.3조 미수 1위…국세청·국토부 1조 넘어

김권기 기자 | 입력 : 2013/08/09 [11:31]
 민주당 이낙연 의원(담양-함평-영광-장성)이 기획재정부에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올 상반기 정부가 거둬들이지 못한 벌금 과태료 등 경상이전수입이 무려 5조 7천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낙연 의원(국회 기획재정위원회)은 “정부는 당초 계획한 벌금, 몰수금, 과태료 및 변상금 등 경상이전수입 10조원 중에서 57%에 해당하는 5조 7,406억원을 올해 6월말까지 수납하지 못했다”고 9일 밝혔다.

 경상이전수입이란, ▲벌금 ▲몰수금 ▲과태료 ▲변상금 ▲위약금 ▲가산금 등으로 구성된 세외수입을 의미한다. 법규에 근거해 발생한 세입은 징수 노력에 따라 국고의 재원이 될 수 있다.

 이낙연 의원은 “정부의 징수결정액 대비 미수납액 비율은 작년말 기준 33%에서 올 상반기 57%로 급증했다”며 “또 정부는 176억원에 대해서는 끝내 징수하지 못하고 결손 처리했다”고 말했다.

 한편, 부처별 미수납액 상위 10위 현황을 살펴보면, 경찰청이 1조 3,974억원, 국세청이 1조 3,286억원으로 두 기관만의 미수납액(2조 7,260억)이 전체 미수납액의 47%를 차지했다.

 이어 국토교통부(1조 30억), 환경부(9,810억), 공정거래위원회(2,096억), 보건복지부(1,975억), 방위사업청(1,246억), 미래창조과학부(1,090억), 관세청(744억), 산림청(657억) 순으로 뒤를 이었다.

 이낙연 의원은 “광역자치단체인 도(道)의 1년 예산에 맞먹는 엄청난 규모”라며 “징수율 제고 노력과 철저한 사후관리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양재원 비서관 010-9982-3507 E-mail : mrjj@assembly.go.kr)

/김권기 정치부장(010-6486-0993)

※ 2013년 8월 1일부터 정치기사는 김권기 정치부장 명의로 게재됩니다.
원본 기사 보기:rorynews.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포토뉴스
「유비의 심장에 조조의 열정을 더하라」
1/2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