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하천 유지관리 최우수기관 선정

- 지자체 20곳 중 종합 1위…4년 연속 우수지자체 선정 -

최윤정 | 기사입력 2022/12/19 [14:03]

국가하천 유지관리 최우수기관 선정

- 지자체 20곳 중 종합 1위…4년 연속 우수지자체 선정 -

최윤정 | 입력 : 2022/12/19 [14:03]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최민호)가 환경부 금강유역환경청이 실시한 ‘2022년 국가하천 유지관리실태 심사’에서 1위를 차지했다.

 

이번 심사는 금강과 삽교천 수계를 유지관리하고 있는 대전·세종·충남·충북·전북지역의 자치단체 20곳을 대상으로 지난달 25일부터 일주일간 실시됐다.

 

심사 결과 시는 국가하천 시설물 안전관리, 예초 및 수목관리, 불법점용 관리, 국고보조금 집행실적 등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둬 최우수기관에 선정됐다.

 

이로써 시는 2019년, 2020년, 2021년에 이어 4년 연속으로 우수기관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시는 이번 최우수 기관 선정으로 내년도 국비 지원 혜택 2억 원을 추가 교부받게 되며, 환경부장관 표창을 받게 된다.

 

김진섭 시 치수방재과장은 “앞으로도 시민들이 안전하고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국가하천 환경개선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다시갈지도’ 김신영, “한 달 살기 하면 삶의 원동력 생길 것 같아” 필수 장소 업데이트 完!
1/5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