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보조금 부정수급을 근절위해 집중신고기간을 운영

3월 11일부터 6월 10일까지 3개월간 복지분야 등 5대 부정수급 빈발분야에 대한 집중신고기간 운영

배영철 기자 | 기사입력 2019/03/11 [09:42]

정부보조금 부정수급을 근절위해 집중신고기간을 운영

3월 11일부터 6월 10일까지 3개월간 복지분야 등 5대 부정수급 빈발분야에 대한 집중신고기간 운영

배영철 기자 | 입력 : 2019/03/11 [09:42]

 

요양급여창업자금일자리지원금농업시설 지원금 등 각종 정부보조금을 부정하게 지급받는 행위에 대한 집중신고를 받는다.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박은정, 이하 국민권익위)는 정부보조금 부정수급을 근절하기 위해 311일부터 610일까지 3개월간 복지분야5대 부정수급* 빈발분야에 대한 집중신고기간을 운영한다.

 

* 부정수급이란 속임수나 그 밖의 부정한 방법으로 보조금을 받거나 받은 보조금을목적 외로 사용하는 것임

 

그동안 국민권익위는 2013년 복지보조금부정신고센터를 개소한 이후 올해 2월까지 총 4,990건의 보조금 신고사건을 접수처리했다. 작년에는 사무장병원을 신고한 신고자에게 2018년도 보조금 부정수급 분야 최고액인 29천만 원을 보상금으로 지급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포토뉴스
여행을 통해 행복을 전달하는 ‘한밭관광여행사’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