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수출규제 피해기업 등에 1조원 규모 기술보증 집중 지원

일본 수출규제 피해기업에 3,300억원 규모 만기연장·신규 보증 집중 공급 및 상담·보증심사 등 관련절차도 신속히 처리

박한진 발행인 | 기사입력 2019/08/12 [19:06]

일본 수출규제 피해기업 등에 1조원 규모 기술보증 집중 지원

일본 수출규제 피해기업에 3,300억원 규모 만기연장·신규 보증 집중 공급 및 상담·보증심사 등 관련절차도 신속히 처리

박한진 발행인 | 입력 : 2019/08/12 [19:06]

 

▲ 1조원 규모의 기술 신용보증 공급에 나선다고 하지만, 여전히 기업들은 신용을 이용한 자금의 확보는 힘들다.     © 박한진 발행인

 

추경예산이 국회를 통과함에 따라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기술 보증기금(이사장 정윤모)기술 중소기업 등의 자금애로를 해소하기 위해 1조원 규모 기술보증 공급에 나선다고 12일 밝혔다.

 

먼저 화이트리스트 배제 등 일본 수출규제로 피해를 입었거나 입을 것으로 예상되는 소재·부품·장비 분야 기업3,300억원 규모의 기보 자체 재원 및 은행협약 출연금을 통해 만기연장·신규보증을 신속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기보 추경에 일본 수출규제 대응예산이 포함되지는 않았지만, 수출규제에 따른 중소기업들의 애로를 적극 해소하고자 특별보증을 실시하게 되었다.

 

 

또한 금번 추경을 통해서는 총 6,700억원의 보증이 공급될 예정으로수출 중소기업 보증 3,000억원, 미세먼지 저감시설 도입기업·기술개발기업 보증 2,500억원, 2벤처 붐 가시화를 위한 예비유니콘 특별보증엔젤플러스 프로그램 보증’ 1,200억원을 추가로 지원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포토뉴스
공공건축 컨퍼런스
1/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