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글로벌영재교육원,‘탐구 프로젝트 발표회’운영

- 2019 대전서부글로벌영재교육원 프로젝트 최종 발표회 개최 -

이은실 기자 | 기사입력 2019/09/07 [18:02]

서부글로벌영재교육원,‘탐구 프로젝트 발표회’운영

- 2019 대전서부글로벌영재교육원 프로젝트 최종 발표회 개최 -

이은실 기자 | 입력 : 2019/09/07 [18:02]

 

▲ 서부글로벌영재교육원,‘탐구 프로젝트 발표회’운영     © 이은실 기자

 

대전서부교육지원청(교육장 이해용) 산하 대전서부글로벌영재교육원에서 97() 오전 초6, 3 영재학생들의 자율적인 탐구 활동 결과인 프로젝트 최종 발표회를 개최하였다.

 

이번 발표회에는 영재교육원 학생, 학부모, 교사 등 120여명이 참석하였고 수학, 과학 분야 총 20팀이 9개월간 진행한 탐구 결과를 발표하였다.

 

프로젝트 팀은 3~4명으로 구성되었고 지도교사와 함께 주제를 정해 방과 후 및 주말을 활용하여 자율적으로 탐구활동을 수행해왔다.

 

이 날자연에서 가장 빠른 길! 사이클로이드를 파헤쳐보자!’,페르마점을 활용한 오월드 쓰레기통 위치 찾기’, ‘선풍기 날개의 수가바람의 세기에 어떤 영향을 미칠까?‘ 등 참신하고 다채로운 주제들이 눈길을 끌었다.

 

이번 최종 발표회의 평가는 지도교사는 물론 학생들도 모두 참여함으로써 영재학생들의 고차적 사고능력인 평가능력이 크게 신장된 것으로 보이며, 특히 참석한 학생, 교사 및 학부모가 질의응답에 참여하는 개방형 발표 방식으로 진행되었다.

 

▲ 서부글로벌영재교육원,‘탐구 프로젝트 발표회’운영(서부-중등교육과)     © 이은실 기자

 

대전서부글로벌영재교육원 이해용 원장은 이번 발표회를 통해 단편적인 개인 탐구활동을 탈피하여 팀별 장기간 탐구를 수행함으로써 학생들의 과학적 사고력 신장은 물론 원만한 인성을 함양함으로써 미래 과학인재로서의 역량을 키울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포토뉴스
문화재청, 담양 관매도 후박나무의 링링 피해
1/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