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애형 의원, 위기학생 원스톱 대안 마련 정책 공청회 참석

박노민 | 기사입력 2023/01/16 [20:52]

이애형 의원, 위기학생 원스톱 대안 마련 정책 공청회 참석

박노민 | 입력 : 2023/01/16 [20:52]

 

 

경기도의회 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회 이애형 의원(국민의힘, 수원10)은 14일(토) 경기도의회 중회의실에서 열린 위기학생 원스톱 대안마련 정책 공청회에 참석하였다.

 

이번 공청회는 경기도의회 의원연구단체 ‘건강한 경기도 만들기’(회장 이애형 의원)에서 진행중인 정책연구용역 ‘학업중단 위기학생의 건전한 성장을 위한 경기도형 원스톱 통합지원체계 구축방안 연구’의 일환으로 준비되었다.

 

의원연구단체 ‘건강한 경기도 만들기’의 회장을 맡고 있는 이애형 의원은 “위기학생의 일상으로의 복귀를 위해 통합지원 체계 구축은 우리가 꼭 풀어야 할 과제”라며 “오늘 뜻깊은 자리를 함께 해주셔서 감사하다”고 환영사를 전했다.

 

첫 번째 발제로 나선 상상교육포럼 박태현 대표는 ‘위기학생의 지원마련 대안모색’을 주제로 교원에게 부여된 인성교육 업무를 위한 권한 부여, 실질적인 효과를 거둘 수 있는 상담ㆍ치료 시스템 구축 등을 제언했다.

 

두 번째 발제자인 한국교원단체총엽합회 김동석 교권 본부장은 위기학생의 지원에서 교사ㆍ학교ㆍ교육청ㆍ가정ㆍ지역사회의 연계협력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세 번째 발제를 맡은 전국교직원노동조합 경기지부 교권 담당 박도현 선생님은 위기학생의 통합지원을 위해 비용 현실화와 학교 상담지원에서 예산지원과 법적 규정 정비의 필요성을 제언했다.

 

마지막 발제는 경기교사노동조합 교권 담당 황봄이 선생님이 학생 생활지도를 중심으로 위기학생 지원 마련을 위한 정책 제안을 하였으며, 특히 위기학생의 개념을 포괄적으로 정의해 눈길을 끌었다.

 

이애형 의원은 “하나의 사례에 모든 구성원이 참여해 통합적 지원에 나선다면 복합적인 위기 요인에 빠르게 대응할 수 있고 도움이 절실한 학생들에게 맞춤형 다중적 지원이 가능할 것”이라며 “오늘 공청회에서 나온 소중한 의견들을 정책에 반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공청회에는 연구단체 회장인 이애형(국민의힘, 수원10) 의원을 비롯하여 기획재정위원회 정경자(국민의힘, 비례) 의원, 교육기획위원회 이호동(국민의힘, 수원8) 의원, 교육행정위원회 이은주(국민의힘, 구리2) 의원과 본 연구용역의 수행을 맡은 교육연구소 배움 연구진 등이 참석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다시갈지도’ 김신영, “한 달 살기 하면 삶의 원동력 생길 것 같아” 필수 장소 업데이트 完!
1/5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